캠프후기

2017 여름방학캠프3000 고1 김*용
작성자 한겨레캠프 작성일 2017-10-26 조회수 119

이 캠프에서 동기 부여가 많이 되었다.

지금껏 내가 왜 공부를 해야 하지?

 라며 공부를 매우 게을리 했었다.

해도 안되는 공부.... 포기 했었다.

내꿈은 요리사 이다. 요리사가 되는데 무슨 공부가 필요해!!! 라며 공부는 안하고 나증에 요리사가 되려고 했다.

그런데 이곳에서 진로 체험을 하면서 요리사가 되려는 나를 다시 한번 생각 하게 해주었다

내가 생각 하는 요리사는 그저 식당 아저씨 라는것...

배우지 않아도 식당 차리면 하게 되는것....

그런데 이곳에서 체험 하는 요리사는 내가 생각 했던 요리사가 아닌것을  알게  되었다.

좀더 나은 요리사... 내꿈을 위해 도전 해 보려면 더 많은 공부를 해야 한다는것....

그것을 이캠프에서 알게 되었다.

나는 이제 이 캠프를 끝나고 나면  나의 꿈을 실현 하기 위해 공부도 더 열심히 하고 ,

그 길로 나아가는 것을 좀더 많이 생각해 볼것이다.

나에게 꿈을 위해 가는 방법을 알게 해주신 윤지 쌤에게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line_choco-2

 

캠프 주최 : 한겨레교육㈜ ㅣ서울 마포구 노고산동 107-111 미화빌딩 5층
서울 마포구 백범로 18 (노고산동, 미화빌딩 5층)ㅣ사업자등록번호 105-87-22673
전화 1577-9765ㅣ010-6511-2711 | 팩스 : 02-3279-0998
캠프 운영 및 정보책임자 대표 : 임동성 02-3279-0971 ㅣ 한겨레 사업자 : 113-86-52604 ㅣ 통신판매업번호: 제2011-서울구로-1115호
Copyright 한겨레 교육(주). All rights rederved.